경제플러스
사회종합
[영상/주요뉴스] 방송·금융사 사이버테러, 북한 정찰국 소행 등
이광진·영상=정오섭 기자  |  mcbcast@globaledutimes.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04.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글로벌에듀타임즈]

▶방송·금융사 사이버테러, 북한 정찰국 소행

지난달 MBC와 KBS 등 주요 방송사와 금융사의 전산망을 마비시킨 사이버테러는 북한 ‘정찰총국’의 소행으로 드러났습니다. 정부 합동대응팀이 해킹 경로를 추적한 결과, 북한에서 쓰는 인터넷 주소가 나왔습니다. 해킹은 최소 8개월 전부터 치밀하게 준비됐습니다.

   
 
▶[뉴욕증시] 미국·중국 경기부양 기대감…다우, S&P500 최고치 경신

뉴욕증시는 미국 및 중국 경기 부양 기대감에 힘입어 큰 폭의 오름세로 마감했습니다. 10일 다우지수는 전 거래일 보다 128.78포인트(0.88%) 상승한 1만4802.24로 거래를 마쳤습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500 지수도 전일 보다 19.12포인트(1.22%) 오른 1587.73로, 나스닥지수는 59.40포인트(1.83%) 상승한 3297.25로 장을 마감했습니다.

▶북한, 중거리 무수단 미사일 발사 준비 완료

북한이 중거리 무수단 미사일을 언제든 발사할 준비를 모두 끝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군 당국은 미사일이 우리측 상공을 통과할 가능성도 있는 것으로 보고 이지스함을 비롯한 첨단 정보 장비를 총 동원해서 감시에 나섰습니다.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하 결정하나…

한국은행이 오늘 11일 금융통화위원회를 열고, 기준금리를 결정합니다. 이한구 새누리당 원내대표 등 당·정·청 모두, 한국은행에 기준금리 인하를 요구하고 나섰기 때문입니다. 시장은 금리 인하를 기대하고 있지만, 한국은행의 독립성이 훼손될 것이라는 우려 역시 적지 않습니다.

▶고영욱, 연예인 최초 전자발찌 부착

미성년자 성폭행 혐의로 기소된 연예인 고영욱 씨에게 1심에서 징역 5년의 실형과 10년간 전자발찌 부착 명령이 내려졌습니다. 재판부는 “어린 피해자에게 책임을 떠넘기는 등 죄질이 불량하다”고 중형 선고 이유를 밝혔습니다.

▶삼성, LG의 OLED 패널 기술 빼낸 혐의로 수사

삼성이 차세대 TV 핵심 기술인 OLED 패널 기술을 경쟁사인 LG로부터 빼낸 혐의로 수사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삼성디스플레이 본사 등 4곳을 압수수색했습니다. OLED는 두께는 얇고 화질은 선명한 TV를 만드는 기술입니다.

▶주택연금, 집 맡겨 평균 월 103만 원 받아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정부보증의 역모기지론을 받는 주택연금 가입자 특성을 조사한 결과, 평균 2억 8천만 원짜리 집을 맡기고 매달 103만 원을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넥슨, 신작 온라인게임 워페이스 공개

넥슨은 10일 서울 곰TV 강남 스튜디오에서 미디어 쇼케이스를 열고 신작 온라인게임 ‘워페이스’(WARFACE)의 공개 서비스 일정을 공개했습니다. 중동 및 발칸지역을 배경으로 한 총 80개의 협동 미션과 점령·폭파 등 총 9가지 맵으로 구성된 개인대전(Player vs Player)모드 및 캐릭터 병과별로 장착 가능한 수십여 종의 장비가 등장합니다.

[아나운서=김보미]

< 저작권자 © 경제플러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경제플러스의 모든 콘텐츠는 참고용이며, 이를 근거로한 거래나 투자행위에 대해서는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
이광진·영상=정오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한화그룹, 계열사 사장단 인사 발표
2
한화생명 '라이프플러스' 브랜드 캠페인 전개
3
두산그룹, ‘최고디지털혁신’ 조직 신설
4
한화손보, 광주 재난위기가정 집수리 봉사활동
5
미래에셋대우, M클럽 오픈 이벤트 실시
6
KAI, '항공 소프트웨어 개발역량' 최고등급
7
LG생건 "태극제약 인수로 더마화장품 경쟁력 강화"
8
저축은행, 가계대출 규모 3년 새 2배 증가... 20조 돌파
9
㈜LG, LG상사 지주회사 체제 내 편입 추진
10
농심 ‘얼큰장칼국수’ 광고모델에 개그우먼 장도연 선정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제플러스 서울시 서초구 서초동 1337-2번지 현대골든텔 1305호  |  전화번호 02-2051-7112  |  팩스번호 02-2051-7110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342  |   등록일자 : 2010. 09.07  |  제호 : 경제플러스  |  발행인·편집인·편집국장 : 남은호
청소년보호책임자 : 남은호  
Copyright 2009-2011 경제플러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epdaily.co.kr